커뮤니티

뉴스

포스텍 친환경소재대학원 산업부 첨단산업 특성화대학원 선정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2회 작성일 2024-05-21 14:09

본문






포항시는 경북도포스텍과 함께 첨단전략산업 전문인력 확대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한 첨단산업 특성화대학원 지원 공모사업에 배터리와 반도체 2개 분야에 최종 선정되며 5년간 분야별 150억 원씩 총 300억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첨단산업 특성화대학원은 배터리반도체 등 첨단산업 인력 부족 문제가 심화됨에 따라 정부가 국가첨단산업을 이끌 석·박사 전문인력의 배출 규모를 확대하고 질적 수준을 높이기 위해 지정·지원하는 것이다.

 

첨단산업 특성화대학원에 선정되면 산업계 수요기반 연구개발(R&D) 프로젝트 중심 교육산업계 전문가 교원을 활용한 현장밀착교육 등을 진행하며 배출 인력에 대해 채용 매칭취업 컨설팅 등 사후관리를 지원한다.

 

포스텍을 중심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과학기술 인프라와 기술력혁신인재를 보유한 포항은 미래 산업의 핵심 동력인 배터리와 반도체 산업의 특성화대학원에 모두 선정되며 대한민국 첨단산업을 선도할 최적의 도시로 인정받게 됐다.

 

특히 포스텍은 올해 신규로 지정된 배터리 특성화대학원 중 비수도권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포스텍은 친환경소재대학원을 중심으로 특화단지 내 산업 맞춤형 핵심소재·고도 분석 특화 교육과정 운영글로벌 교육·연구 지원체계 구축 등 대학과 기업지자체가 함께 인재를 육성해 초격차 R&D를 통한 배터리 최강국을 실현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성화대학원 지원사업 선정에 따라 포항시와 경북도포스텍은 현장 실무 중심의 배터리·반도체 산업 맞춤형 교육·연구 인프라를 더욱 확대하고 산학협력 생태계를 고도화해 국내외 산업 현장에서 필요한 배터리반도체 전문가를 양성하는 핵심 허브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포항시는 그동안 기반산업인 철강 산업뿐만 아니라 이차전지반도체로봇그래핀 등 산업구조 다변화의 기반을 마련하고 미래 신산업 생태계 확충을 위해 심혈을 기울여 왔다.

 

특히 K-배터리를 넘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산학연관의 역량을 결집해 지난해 특화단지 유치와 함께 이차전지 관련 기업으로부터 14조 원의 대규모 투자 유치전국 최초로 4연속 배터리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등을 이뤄내며 대한민국 산업혁신을 견인하는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포항시는 이차전지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지정에 이어 배터리 특성화대학원에 선정되면서 앞으로 이차전지 산업 글로벌 경쟁에서 확실한 우위를 선점하기 위해 총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이차전지 기업들의 생산 적기를 위한 산단 기반시설 조성 확충기업 애로사항 등 현안 해결에 적극 나서는 한편 전기선박, E-모빌리티글로벌 협력 등 외연 확장과 함께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전문지식과 실무능력을 갖춘 혁신인재 양성을 본격화해 나간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스텍의 특성화대학원 선정으로 포항은 국가첨단전략산업의 핵심인 배터리반도체 산업의 경쟁력을 지키고 초격차를 유지하기 위한 튼튼한 산업기반을 마련했다”며“앞으로 전방위적인 첨단산업 혁신인재 양성으로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첨단산업의 성장과 혁신을 주도하는 기술과 인재의 핵심 공급기지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출처세계일보 2024.05.21, 이영균 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